“32비트 시대의 종말” 리눅스 배포판도 조만간 32비트 버전 중단 – ITWorld Korea

AMD와 인텔이 최초의 일반 사용자용 64비트 CPU를 출시한 것이 2003년과 2004년이었다. 그리고 10년도 더 지난 지금, 리눅스 배포판들이 32비트 하드웨어 지원을 단계적으로 축소할 계획이다. 구글은 이미 지난 2015년 리눅스용 크롬의 32비트 버전을 폐기했다. 우분투의 디미트리 존 레드코프는 최근 우분투 메일링 리스트에서 32비트 지원을 단계적으로 축소할 것을 제안했다. 64비트 소프트웨어를 구동하지 못하는 하드웨어는 점점 더 줄어들고

소스: “32비트 시대의 종말” 리눅스 배포판도 조만간 32비트 버전 중단 – ITWorld Korea

“리눅스를 사용해 볼만한” 6가지 설득력있는 이유 – ITWorld Korea

지금이 그 어느 때보다도 리눅스에 도전하기 좋은 때다. 잠깐만, 뒤로 가기 버튼을 누르지 말자! 필자는 “리눅스 데스크톱의 해”를 주창하는 부류의 사람이 아니다. 리눅스 애호가들에겐 미안하지만, 현재 수 억 명의 사람들이 윈도우를 사용하고 있으며 (리눅스 애호가들에게는 미안하다.) 리눅스 운영체제 점유율은 마이크로소프트의 발톱 정도 밖에 되지 않는다. 그러나 리눅스로의 전환을 고려하거나 최소한 편리하게 시도해 볼 수 있는 거

소스: “리눅스를 사용해 볼만한” 6가지 설득력있는 이유 – ITWorld Korea

‘IT 혁신의 촉매’ 10월 5일은 리눅스 ‘데뷔’ 25주년 – CIO Korea

8월 25일은 리눅스의 ‘공식적인’ 생일이다. 그러나 10월 5일은 여러 가지 측면에서 리눅스가 실제로 세계에 데뷔한 날이다. 리누스 토발스가 이날 첫 리눅스 커널을 세상에 내놨기 때문이다. Image Credit: Larry Ewing and Garrett LeSage via Wikimedia Commons 토발스는 1991년 10월 5일 뉴스그룹에 “한달 전쯤에 공지한 것처럼 현재 미닉스(minix)와 비슷한 A

소스: ‘IT 혁신의 촉매’ 10월 5일은 리눅스 ‘데뷔’ 25주년 – CIO Korea